구글에서 찾아보는 "살사"

사실 "살사가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답하는 것이 그리 간단하지만은 않다. 세상의 모든 일이 그렇듯이 자세히 알면 알수록 간단하지만은 않다고나 할까?

하지만 이 복잡한 여정을 최대한 쉽게 시작해보자.

먼저, Google.com 검색창에서 "salsa"라고 검색해 보자. 그럼  맨 위에 위키피디아(Wikepedia)의 검색결과가 뜬다. 대강 아래와 같은 모습이다.


그 다음에 Wikipedia의 정보를 클릭해서 들어가면 다음과 같이 화면이 뜬다.



아무래도 영어가 한글보다 불편하니 나름대로 한글로 중요한 부분들을 의역하면 다음과 같이 이야기할 수 있을 것이다.
살사는 스페니쉬를 말하는 캐리비안 지역의 사람들과 그 사람들의 미국 이민자 사회에서 만들어진 살사음악에 맞추어 추는 춤이다.

살사는 손(Son), 와왕코(Guaguancó), 룸바(Rumba), 부갈루(Boogaloo), 파창가(Pachanga), 와라차(Guaracha), 플레나(Plena), 봄바(Bomba) 등의 댄스를 바탕으로 아프리칸 춤과 유럽 춤의 영향이 혼합되어 있다.

살사는 일반적으로 파트너댄스이다. 하지만 혼자추거나, 라인댄스(Suelta-수엘따)로 추거나, 일정한 규모의 그룹이 서클형태로 파트너를 바꾸면서 추는 그룹형태(Rueda de Casino- 루에다 드 까지노)도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살사는 즉흥적으로 안무없이 출 수도 있으며 안무를 구성하여 사람들에게 보여주기 위한 형태로 추기도 한다.

"살사"라는 용어는 스페니쉬로 소스를 뜻하며 미대륙지역에서 쓰이는 스페니쉬에서는 "매운 맛"을 의미한다.
"살사"는 또한 여러 재료들의 "혼합"을 뜻하기도 하는데, 그런 의미로 "살사"라는 용어가 쓰이기 시작했는지는 명확하지 않다.
더 자세하게 이야기하면 각 문장에 대해서 여러가지 논란이 있을 수 있지만 우리의 여정을 시작하기에는 적당하다. 외국의 여러자료들이 "살사"라는 음악장르에 대해서 설명하고 있는 경우가 많은데 일단, 요즈음의 트렌드를 반영하듯이 춤을 중심으로한 설명이어서 좋다.

위의 설명을 보면 일반적인 살사에 대한 설명에서 보는 쿠바라는 이야기도 없고, 마을사람들이 축제때 같이 즐겼다는^^ 전설과 같은 이야기도 없고 3분간의 사랑이라는 감각적인 이야기도 없다.

그래서 더욱 마음에 든다 !!




티스토리 툴바